연료절약법 자동차관련법규 중고차 사고팔고
 
고유가 시대, 오너운전자를 위한 해법
자동차가 필수품인 시대지만 기름 한방울 나지 않는 나라에 살면서 기름을 아껴 써야 한다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기름을 아끼려면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카풀을 통해 자동차 운행 자체를 줄이는 것이 최선이겠지만,상황이 그렇치 못하다면 연료를 최대한 절약하는 것이 돈 버는 지름길일 것이다.
자동차 회사에서 내세우는 연비는 동급차종으로 볼 때 큰 차이는 없다. 오히려 운전자의 평소 잘못된 운전 습관이나 태도에 따라 더 큰 연비 차이가 난다.
지금부터 자동차로 돈을 벌면서 운행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주유하는 요령부터 배워 보자
새벽에 주유를 하면 더 많은 연료를 주유할 수 있다. 왜냐하면 새벽은 연료의 팽창이 가장 적은 시기이기 때문이다. 이 방법은 몇 원 싼 주유소를 일부러 찾아 주유하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일 수 있다. 3만원 주유시 대략 천원 정도의 차이가 생길 수 있다는 사실을 염두해 두자. 또한 눈이나 비가 많이 오는 날. 습기가 많은 날은 주유하지 않는 것이 좋다. 이는 탱크 내 습기의 응결로 물이 생성될 수 있기 때문이다.
주유시 “가득”을 외치는 것은 금물이다. 천원 단위로 맞추기 위해 주유시 기름이 넘칠 수 있고. 가득 주유할 경우 기름의 무게 역시 짐을 싣고 다니는 결과이기 때문이다.
주유시는 반드시 시동을 끄고 주유 후 주행 연비를 점검하는 습관도 반드시 몸에 배도록 해야한다.

차의 무게를 줄여라
40kg을 더 싣고 500km를 달리면 약400cc의 연료가 더 소비된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별로 없다. 또한 10kg을 더 싣고 다니면 연비가 3% 더 낮아진다는 것도 마찬가지 경우이다.

타이어 공기압을 자주 점검한다.
표준보다 30% 부족시 연료 소모량은 10% 더 소모되고, 타이어의 수명은 1/3로 감소한다.

시동시 엔진 부하를 줄여라.
시동을 걸 때는 기어를 중립 위치에 놓고 클러치를 밝고 거는 것이 좋다.

시동 직후 바로 주행하는 것은 연료의 소모를 증대 시킨다.
워밍업이 안된 상태에서의 주행은 연료의 소모를 증대 시키므로 엔진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적당한 워밍업이 필요하다.
또 엔진의 온도를 60℃ 이하로 주행하면 연료 소모는 5~10% 증가한다. 따라서 온도게이지가 조금이라고 움직이면 워밍업을 끝내도 좋다. 겨울철은 3~4분 그 외에는 1~2분이면 충분하다.

공회전 시간을 줄여라
1분 공회전은 10~20cc의 연료 소비를 증대한다. 10분 공회전은 주행거리 2km를 단축시키는 결과를 초래한다.

급출발.급제동.급가속을 하지 않는다.
급출발.급제동은 30%의 연료가 낭비되며 1회 위치 변경 할 때마다 약10~30cc 의 연료가 낭비된다. 이렇게 하루 10번이면 100cc, 한달이면 3리터의 연료를 낭비하는 셈이된다.
또 제동시는 급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3회 정도 나누어 브레이크를 사용 하는게 좋다.

경제 속도를 지키는 것만이 돈을 버는 지름길이다.
시내 주행시 60~70km, 고속도로 주행시는 80~90km가 가장 경제적이다. 100km주행은 80km보다 연료 소비량이 20% 상승한다. 평소 경제 속도를 지키는 습관을 들이면 연료를 20~30~% 절약할 수 있다.

변속 시기를 적절히 활용하라.
엔진읜 최대 토크 부근에서 변속하는 것이 좋다. SOHC경우는 보통 2500rpm, DOHC 엔진의 경우4000rpm 정도가 보편적인 최대 토크 시점이다.
1단은 출발 할 때만 사용하고 주행 속도에 따라 나머지 단을 적절히 사용한다. 변속 후 2000rpm이하 주행은 오히려 차량에 부하가 많이 걸려 연료 소비량을 늘린다.

에어컨 사용을 적절히 한다.
주행 속도 변화에 따라 다르지만 에어컨을 사용할 때 약 20%의 연료가 더 소모된다. 여름철 주차는 그늘이나 시원한 곳을 찾아 주차한다면 에어컨을 사용을 줄일 수 있다.
에어컨 사용은 40km이상에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적당하다. 휴가철이나 명절 연휴에 지속적으로 정체되는 구간에서 계속 에어컨을 틀고 가다가 충전장치에 이상이 생겨 시동이 꺼지거나 엔진이 과열되어 정비 받는 차량을 가끔씩 본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가끔 에어컨을 끄고 창문을 여는 것이 좋다.

보험사의 부대시설을 최대한 이용하자.
비상급유, 배터리충전, 장금장치 해제,타이어교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잘 활용하자.